중랑구, 혼자 보내는 추석 외롭지 않도록! 따뜻한 정 나눠요

서울구청 / 김진성 기자 / 2021-09-15 15:58:56
추석 명절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함께'

▲ 14일 류경기 중랑구청장이 면일어린이집 원아들과 함께 홀몸어르신 자택을 찾아 대화를 나누고 있는 모습. [중랑구청 제공]

[열린의정뉴스 = 김진성 기자] 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추석 명절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14일 오후 주민들을 방문해 안부를 살폈다. 

이날 류경기 구청장은 지역 고시원을 방문해 생활의 어려움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면목본동 행복나누리협의체에서는 준비한 송편, 식혜 등 명절음식과 방역물품을 고시원에 전달해 훈훈한 정을 나눴다. 또한 면일어린이집 원아들도 직접 준비한 도시락, 과일과 함께 홀몸어르신 자택을 찾아 전달하며 안부를 살펴 더욱 뜻깊은 시간이 됐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이웃을 위한 따뜻한 마음으로 음식과 마스크 등을 마련해주신 면목본동 행복나누리협의체, 면일어린이집, 서울시립대종합복지관 관계자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소외된 이웃 없이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추석 명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열린의정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